본문으로 바로가기

 

자라니(자전거와 고라니를 합성한 신조어)

도로 위에서

위험천만한 주행을 하거나

어디선거 불쑥 튀어나와

운전자들의

 가슴을 졸이게 하는

 자전거 족을 일컫는 말


자동차 동승자 :

보험회사 쪽에서는

일단 저희 과실은 없다고 보고

그쪽에

대인 처리 해줬던 거를 철회했고요


보험사에서 100대 0을 잘 안내 준다고 하던데...


과실 비율

자전거 100 : 운전자 0


아주머니가 차를 고쳐 주신다고 하셔서

자차 처리 안 하고 있었거든요.



자전거 운전자와의 통화 내용


자전거 운전자 :

"내 잘못이 많지만 병원비 낼 여력도 안되고 미안하지만 보험 처리를 좀 병원비라도 해주면 안될까 해서 부탁 좀 드리려고"




차량 운전자 :

"못 해드리는 이유가 저희가 이번에 과실이 없다고 판명이 났기 때문에 저희도 못 해드려요"




자전거 운전자 :

"그게 어디서 판명이 났습니까? 사람이 살다 보면 제가 일부러, 저도 사고를 내고 싶어서 냈겠어요?"




자전거 운전자 :

"100% 과실이라는 게 없다고 그러니까 조금이라도 병원비라도 해줄 수 있으면..."


거꾸로 피해자에게 대인 접수를 요구


맨인블랙박스에 의뢰한 이유는?

자전거랑 자동차가 사고 났을 때 과실 비율이 어떻게 되는지, (피해자인) 저희는 마냥 기다리고만 있어야 하는지...


도로교통법상 차의 종류

자동차, 오토바이, 자전거, 손수레


커브길은 천천히


위험하면 바로 설 수 있을 정도로 서행


자동차는 급정거를 하였으나 자전거와 충돌

피하려면 공중부양?


운전자과실 없음


자동차의 과실이 없기 때문에

대인 사고 접수 불가능


자전거 운전자는 차 수리비 전액 보상


안 물어 주면 처벌 받아요.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VISITOR 오늘549 / 전체320,222